미용/용품

강아지에게 양파는 치명적! 주의해야 할 독성 성분 존재

양파 섭취로 인한 강아지의 위험과 예방 방법

펫아시아뉴스(Pet Asia News)

 

 

최근 강아지를 키우는 사람들 사이에서 양파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하지만, 강아지에게 양파를 먹여서는 안 되는 이유가 있다. 양파에는 N-propyl disulfide라는 독성 성분이 함유되어 있기 때문이다. 이 성분은 강아지의 적혈구를 파괴하여 빈혈을 유발할 수 있다. 이러한 현상을 “용혈성 빈혈”이라고 부른다.

 

특히, 강아지에게는 양파의 모든 부분이 치명적일 수 있다. 즉, 양파의 껍질, 몸통, 파우더 등 모든 부분이 독성 성분을 포함하고 있다. 이러한 독성은 양파뿐만 아니라 파류의 다른 종류에도 해당된다. 대표적인 파류로는 양파, 대파, 쪽파, 그리고 마늘이 포함된다.

 

중요한 점은 강아지의 크기와 상관없이 양파를 섭취하면 독성 작용이 나타난다는 것이다. 예를 들어, 중간 크기인 100g의 양파라도 20kg의 대형견에게도 독성 작용을 보일 수 있다. 심지어 중소형견은 반쪽만 섭취해도 중독 증상을 나타낼 수 있다. 또한, 강아지마다 양파에 대한 저항력은 다르기 때문에 어떤 강아지는 양파를 먹어도 문제가 없을 수 있으나, 대부분의 경우 소량의 양파도 강아지의 건강에 심각한 위협이 될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양파를 먹을 수 있는 가능성을 배제하기 위해서는 양파를 보관하거나 식탁에서 항상 치우는 습관을 가지는 것이 중요하다. 강아지들은 비닐이나 휴지와 같은 물체는 대부분 먹지 않고 뱉어내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양파는 그대로 두면 강아지가 먹고 삼킬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보호자의 주의가 필요하다.

 

만약, 강아지가 양파를 섭취한 것을 의심한다면 즉시 가까운 동물병원을 찾아 수의사의 진료를 받아야 한다. 중독 증상이 나타날 수 있으며 일반적으로 이러한 문제가 발생하면 동물병원에서 응급조치 이후에 2~4일 정도의 시간이 소요된다. 중독 증상에는 구토, 설사, 창백한 잇몸과 점막, 혈뇨, 심장의 호흡수 증가 등이 포함된다.

 

따라서, 강아지를 키우는 주인들은 양파를 포함한 파류를 절대로 급여해서는 안 된다. 양파를 보관하고 식탁에서 치우는 습관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 강아지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서 항상 주의해야 한다.

 



문화/연예

더보기
새롭게 돌아온 ALL-NEW 프로덕션! 뮤지컬 ‘몬테크리스토’, 이규형-서인국-고은성-김성철 4일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출격!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주인공 이규형, 서인국, 고은성, 김성철이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해 단단한 팀워크가 돋보이는 토크와 생생한 비하인드 스토리 방출을 예고했다.  4일 SBS 파워FM에서 방송되는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 초대석 '최파타 초대'에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에서 절대적인 존재감을 드러내는 몬테크리스토 백작 역의 이규형, 서인국, 고은성, 김성철이 출연해 솔직담백한 토크로 청취자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규형, 서인국, 고은성, 김성철은 전도유망했던 젊은 선원 '에드몬드 단테스'와 14년의 억울한 감옥살이 후 복수심으로 가득 찬 '몬테크리스토 백작'을 맡아 극을 이끌어가는 강렬한 카리스마와 완벽한 가창력, 흠잡을 데 없는 연기력으로 호평 받고 있다. 특히 이들은 공연 개막 이후 각자만의 캐릭터 해석력을 바탕으로 독보적인 매력과 카리스마를 선보이며 매회 기립박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이날 방송에서 뮤지컬 '몬테크리스토'의 심도 깊은 캐릭터 분석은 물론 연습 과정과 공연 중 다채로운 에피소드 등을 유쾌하게 풀어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