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그놈이 그놈이다, 황정음, 윤현민과의 키스로 확인한 환영 속 남자의 정체! 최명길, 섬뜩+살벌한 집착의 시작! 황정음과 윤현민 사이 갈라놓는다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오해로 얼룩졌던 황정음과 윤현민의 관계가 다시 회복된다. 어제(3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 9회에서는 윤현민(황지우 역)과의 키스로 악몽 속 남자의 정체를 확인한 황정음(서현주 역)과 두 사람을 방해하는 최명길(김선희 분)의 악행이 그려졌다. 앞서 서현주(황정음 분)는 머릿속을 어지럽히는 환영의 정체를 밝히기 위해 황지우(윤현민 분)에게 키스를 시도했고 시선을 피하며 자리를 뜨는 행동에 복잡한 마음을 드러냈다. 그러나 어릴 적 사고에서 자신을 구해준 사람이 황지우임을 알게 돼 다시 가까워지며 관계가 호전될 것을 암시했다. 어제 방송에서 서현주는 과거 박도겸(서지훈 분)이 전해준 웹툰 스케치북으로 진심을 확인하며 눈시울이 붉어졌다. 하지만 마지막 장에 적힌 대사에 마음이 무거워져 스케치북을 덮고 진심을 외면하려는 서현주의 모습이 안방극장에 안타까움을 불러일으켰다. 반면 서현주와 황지우의 특별한 자전거 데이트는 안방극장에 유쾌함을 선사했다. 자전거를 타지 못한다는 사실을 서현주에게 숨긴 황지우는 한 어린이에게 자전거를 배우며 쩔쩔맸고, 이를 발견한 서현주는 결국 뒷자리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