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기사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2024 반려견 훈련사의 윤리의식 강화(현황과 개선 방안) 펫아시아뉴스(Pet Asia News) 대한민국의 반려견 훈련사는 주로 애견연맹과 애견협회에서 교육받은 전문가들로 구성되어 있다. 이들은 자격증을 취득하고 다양한 경험을 통해 반려견과 반려인을 교육하고 있다. 그러나 자격증 취득 후 훈련사의 윤리의식과 윤리 교육이 부족한 상황이다. 그로 인해 일부 훈련사들이 혐오 자극을 이용한 교육, 반려견을 발로 차거나 목줄을 심하게 당기는 등 학대 행위를 훈련 과정에서 사용하고 있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윤리의식 부재 문제 제기 및 개선 방안 이 기사의 목적은 반려견 훈련사의 윤리의식 부재로 인한 문제점을 제기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개선 방안을 모색하는 것이다. 이를 통해 반려견과 반려인의 권익을 보호하고 윤리적인 훈련 환경을 조성하여 훈련사들의 전문성과 신뢰도를 높이는 것을 목표로 한다. 반려견 훈련사 윤리의식 부재로 인한 이슈 사항 1. 윤리 교육의 부재 : 현재 반려견 훈련사 자격증 취득 과정에는 윤리 교육이 체계적으로 포함되지 않거나 부족한 상황이다. 이는 훈련사들이 현장에서 비윤리적인 방법을 사용할 가능성을 높인다. 애견연맹과 애견협회에서 많은 훈련사를 배출하고 있으나, 자체적인 윤리 교육 시스템 부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