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케시, 소프트웨어공제조합과 경리 업무 자동화 MOU 체결

웹케시, 2300여 조합원사 대상 경리나라 솔루션 공급 및 세무 컨설팅 제공
소프트웨어 기업, 경리나라를 통한 업무 편의성 및 경영 환경 개선 기대
중소기업·소상공인이 쉽고 편리하게 이용 가능한 경리나라 통해 경리 업무 자동화 실현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B2B 핀테크 기업 웹케시는 소프트웨어공제조합과 소프트웨어 기업의 경리 업무 자동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30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소프트웨어공제조합의 조합원사를 대상으로 경리나라 솔루션 공급 및 세무 컨설팅을 제공해 소프트웨어 산업의 발전을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소프트웨어공제조합은 소프트웨어 기업의 자율적인 경제활동을 도모하고 소프트웨어 산업의 발전을 위하여 설립된 특수법인이다. 웹케시는 협약 이후 소프트웨어공제조합에 가입된 2300여 조합원사를 대상으로 ‘경리나라’ 보급에 나선다.

웹케시와 소프트웨어공제조합은 조합원사 대상 경리나라 서비스 안내, 전담 매니저 및 세무사 무료 컨설팅, 교육, 조합원사 대상 경리나라 특별 프로모션 등의 협력을 이어나간다.

웹케시의 국내 최초 경리업무 전용 소프트웨어 경리나라는 소기업·소상공인과 같은 규모가 작은 기업과 사업자의 경리 업무를 자동화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경리나라는 증빙/영수증 관리, 통합계좌관리, 급여/명세서관리, 거래처 관리, 결제/송금, 스마트 비서, 지출결의서 관리, 외상 관리, 부가세 신고 준비, 시재/영업 보고서 등 소기업/소상공인 경리 업무에 반드시 요구되는 핵심 기능만 담아 직관적인 사용자 인터페이스로 제공한다.

강원주 웹케시 대표는 “2300여 소프트웨어공제조합 조합원사들의 경리 업무를 자동화해 소프트웨어 산업의 경리 업무 혁신을 이루고자 한다”며 “나아가 조합과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소프트웨어 기업이 꼭 필요한 기능과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화/연예

더보기
한국인의 노래, ‘80년대 아이유, 노래하는 스님’
(펫아시아뉴스 (PetAsiaNews)) 지난 31일 방송된 ‘한국인의 노래’ 6회에서는 MC 최수종이 ‘노래하는 스님’ 보현스님과 ‘감성 보컬 선술집 사장’ 안병재 씨를 위해 노래 배달에 나선 모습이 그려졌다. '한국인의 노래'는 최수종이 사연의 주인공을 직접 찾아가 그만을 위해 특별 편곡한 노래를 배달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이날 최수종이 첫 번째 노래 배달을 위해 향한 곳은 남양주에 있는 ‘불암산’. 그곳에서 만난 오늘의 주인공은 ‘노래하는 스님’ 보현스님이었다. 두 사람은 자리를 잡고 본격적인 이야기를 시작했다. 스님은 출가 이전에 가수였다고 말하며 노래와의 특별한 인연을 밝혔다. 고등학교 시절 친구와 남산 길을 걷던 중 CF 감독에게 캐스팅되어 광고모델로 데뷔하게 됐다는 보현스님. 당시 방송국에서 신인 배우였던 최수종을 만났었다고 말하자, 최수종은 깜짝 놀라며 “선배님이시네요”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작곡가 이봉조의 눈에 띄어 가수 ‘이경미’로 데뷔한 보현스님은 KBS 드라마 ‘사모곡’의 주제곡을 부르며 인기가수로 자리매김했다. 스님은 왕성한 활동을 이어간 만큼 경제 사정이 부족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야간업소를 하루에